열린 마음과 열린 경영으로 개방과 소통의 공무원연금공단이 되겠습니다.